따라가는것이 아닌 새로운 길로 갑니다

정답은 없습니다. 어떠한 길도 다 존중받아야 합니다.